초록우산어린이재단, 밝은미래복지재단에 놀이·문화 환경개선 사업 지원

by 밝은미래복지재단 posted Apr 06,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밝은미래복지재단에 놀이·문화 환경개선 사업 지원

박기민 기자 / 기사작성 : 2020-04-02 16:41:40
 
 
▲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울산지역본부는 2일 밝은미래복지재단과 2020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공모사업(아동의 놀 권리 보장을 위한 놀이·문화 환경개선) 선정에 따른 7000만원을 지원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제공)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울산지역본부(본부장 한선영)는 2일 밝은미래복지재단 (이사장 이호상)과 2020년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공모사업(아동의 놀 권리 보장을 위한 놀이·문화 환경개선) 선정에 따른 7000만원을 지원했다.

밝은미래복지재단은 울산지역에서 유일하게 초록우산어린이재단 2020년 공모사업 신규지원기관으로 선정됐다. 아동의 놀이·문화 환경개선과 관련해 아동권리증진 사업을 수행하며 2021년까지 최대 1억원까지 지원받는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재개발지역 아동의 권리향상을 위한 아동 참여 놀이공간 만들기를 주제로 진행한다. 세부적으로 기존 책마을도서관으로 이용됐던 공간을 아동이 활동의 주체로 참여하고 의견을 반영한 놀이공간으로 탈바꿈하며, 지역사회 아동들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단계적으로 확장형 놀이프로그램을 진행하고 개방한다.

밝은미래복지재단 관계자는 “놀이는 아동들의 성장과 발달의 수단이며, 주어진 환경에 상관없이 놀 권리를 보장받아야 한다. 아동들을 위한 놀이공간을 확보하고 더 나아가서는 지역사회 네트워크를 조직해 많은 아동들이 주체적인 놀이활동을 해 건강한 권리와 놀권리를 보장하고 놀이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박기민 기자

 

 

[저작권자 © 울산종합일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http://www.ujnews.co.kr ]


Articles

1 2